메뉴

닫기

본문내용

김종훈

울산광역시의회 의원 김종훈 (金鍾勳) 입니다.
언제나 시민여러분의 입장에서 열심히 발로 뛰는 울산광역시의회 의원이 되겠습니다.
  • 소속정당 : 국민의힘
  • 선거구 : 울주군 제3선거구 (범서읍)
  • 사무실 : 052-229-5039
  • 핸드폰 : 010-6462-6462
  • 이메일 : jh0830.kim@Gmail.com
HOME > 보도자료

보도자료

김종훈 의원 울산광역시 옛길 조성 및 관리 조례안

  • 작성자 : 홍보팀
  • 조회수 : 60
  • 작성일 : 2024-04-19
울산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 김종훈 의원
「옛길 조성 및 관리 조례안 발의」
‘지역 문화자원 보존을 통한 지역관광 활성화 기대’

울산시의회 김종훈 의원은 울산의 ‘옛길’ 조성 및 관리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함으로써 지역 문화자원을 보존하면서 옛길 관광을 활성화하고자 「울산광역시 옛길 조성 및 관리 조례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19일 밝혔다.

김 의원은, 선조들이 이용했던 옛길을 역사, 문화 그리고 자연(생태)환경이 어우러진 길로 새롭게 조성하여, 울산의 옛길을 보존하고 시민들에게 생활문화와 역사 체험 등을 제공하기 위해 조례안을 마련하였다고 밝혔다. 지역주민들이 가꾼 옛길을 관광객이 찾게 되면 자연스레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다며, 관계기관이 지역주민의 옛길 관리를 체계적으로 지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덧붙여 옛길은 역사와 정취가 숨 쉬는 공간이고 울산의 정체성을 확인할 수 있는 곳이기에 가능한 원형대로 보존하고, 자연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는 원칙에서 옛길이 조성되고 관리해야 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일본 오사카 시에선 옛길로 도심 내 전통이 있는 골목을 복원함으로써 전통과 새로운 문화가 공존할 수 있었는데, 이는 지역주민들의 협력으로 이뤄낸 것”이라며 이번 조례를 통해 울산 외곽지역의 임도, 숲길에서부터 도심 한가운데까지 지리적 범위에 제한을 두지 말고 주민들과 함께 옛길을 조성할 것을 당부했다.

이어 “전주시의 전주부성(全州府城) 성곽을 따라 조성된 옛길이 구도심을 약 3.2km 걸쳐 있는데, 전주시는 영화제 등 각종 행사와 연계해 옛길을 방문할 수 있도록 각 구간별로 역사성을 가지는 시설복원과 스토리텔링으로 방문객을 유치하고 있다”고 했다.

끝으로 옛길 복원은 원형을 최대한 보존하되 역사, 문화, 자연이 함께 해야 하며, 방문객이 현장을 체험할 수 있도록 해야 가치가 있다면서, 개발 논리로 접근하여 옛길을 훼손해서는 안 된다는 원칙을 재차 강조했다.

이번 발의한 조례안은 옛길의 관리 원칙, 옛길 지정 및 정보망 구축, 홍보 및 안내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이 조례는 오는 24일 제245회 임시회 행정자치위원회에서 심사 후 30일 열리는 제2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