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닫기

본문내용

홍유준1

울산광역시의회 의원 홍유준 (洪有俊) 입니다.
언제나 시민여러분의 입장에서 열심히 발로 뛰는 울산광역시의회 의원이 되겠습니다.
  • 소속정당 : 국민의힘
  • 선거구 : 동구 제2선거구 (일산,전하1·2동)
  • 사무실 : 052-229-5037
  • 핸드폰 : 010-3866-2156
  • 이메일 : hong58411@hanmail.net
HOME > 서면질문답변

서면질문답변

28. 일산오수중계펌프장 지중화 사업의 필요성에 대하여

  • (235회/1차) 발언의원 : 홍유준   
  • 조회수 : 51
  • 작성일 : 2022-10-13
새로 만드는 위대한 울산을 위하여 많은 노력을 아끼지 않는 김두겸 시장님을 비롯한 공무원 여러분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동구 일산⋅전하1⋅전하2동을 지역구로 둔 산업건설위원회 홍 유준 의원입니다.

울산 동구 일산해수욕장은 전국에서도 보기 드물게 도심 속에 자리 잡고 있으며, 연간 100만명의 관광객들이 찾고 있는 관광지입니다.

일산해수욕장은 항아리 모양의 황금빛 해변으로 남쪽에 대왕암공원과 북쪽에 어풍대가 있는 고늘지구를 접하고 있으며, 동구의 중심 시가지인 일산동에 위치하고 있어 지리적으로 좋은 조건을 갖춘 명소 중의 명소입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일산해수욕장은 용도지구가 유원지로 되어 있어 상권과 동구 발전에 크게 기여를 하지 못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이러한 안타까운 상황을 잘 아신 시장님께서 일산해수욕장 일원을 해양관광특구로 조성하시겠다는 공약을 밝히셔서 많은 동구주민들이 감사해하고 기대에 차 있습니다.

시장님의 성공적인 공약 이행을 위해서는 일산해수욕장 인근의 대왕암공원과 함께 고늘지구를 아우르는 종합적인 동구관광산업의 큰 그림을 그려야 할 것으로 생각되는바 세밀하고 심도 있게 추진 해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아울러, 시장님이 그리시는 청사진 속에 무엇보다 최우선적으로 시행되어야 할 사항이 있어 제언 드리고자 합니다.

일산해수욕장은 방문하는 방문객들이 입구에 들어서면 가장 먼저 접하는 것은 탁 트인 시원한 해안 풍경이 아닌 중심부에 자리 잡고 있는 일산 오수중계펌프장 시설입니다.

이 시설은 동구 화정동⋅일산동⋅대송동 일원에서 발생한 오수를 방어진 오수처리장으로 이송하기 위하여 2002년에 울산시에서 설치하여 현재까지 관리하고 있습니다.

일산오수중계펌프장은 부지면적 360㎡, 일일 시설최대용량이 20,000㎥이며, 시간당 480㎥를 처리하고 있는 75kw 대형펌프 4대가 가동되고 있습니다.

이러하다 보니 동구주민을 위하여 반드시 필요한 시설이긴 하나 일산해수욕장의 방문객들과 지역주민들에게는 ‘관광 동구’구축에 큰 걸림돌로 인식되고 있는 것 또한 사실입니다.

시장님! 주민생활 편의를 위해 설치된 이후 20년째 아름다운 일산해수욕장의 경관을 가로 막고 있는 일산 오수중계펌프장을 이설하여 지중화하면 아름다운 동구 경관도 살릴 수 있고, 주민 생활편의성도 확보할 수 있을 것입니다.

시장님께서 펼치실 ‘해양관광특구 조성’을 위한 청사진 마련과 성공적 추진을 위해서라도 더 늦기 전에 하루 속히 울산을 찾는 방문객들이 다시 찾고 싶은 울산이 될 수 있도록 일산 오수중계펌프장 지중화 사업을 추진해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리며, 긍정적인 답변을 기대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답변

  • (235회/1차) 답변자 : 울산광역시장
  • 작성일 : 2022-10-24
□ 존경하는 홍유준 의원님!
○ 평소 활발한 의정활동으로 관광사업과 신성장산업 동력 유치에 많은 노력과 관심을 가져 주신데 대하여 깊은 감사를 드리며,
○ 의원님께서 질문하신 「일산오수중계펌프장 지중화 사업의 필요성에 대하여」에 답변 드리겠습니다.
○ 일산오수중계펌프장은 동구 화정동, 일산동, 대송동 일원의 생활하수를 방어진공공하수처리시설로 이송하는 시설로 현재 구조상, 운영상 문제는 없습니다.
○ 다만, 의원님이 제언한 ‘일산오수중계펌프장 지중화 사업’의 필요성에 대하여 우리시에서도 충분히 공감하고 있으며,
○ 현재 동구에서 ‘일산해수욕장 관광명소화사업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있어 이와 연계하여 동구, 해양수산부, 환경부 등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의하여 추진할 계획입니다.
○ 이상으로 답변을 마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